암호화폐(Cryptocurrency)

2000년대 후반에 들어서면서 출현한 가상화폐(virtual currency)는 지금까지 존재하던 다른 전자화폐(electronic money, digital cash) 와는 본질적으로 다른 모습을 가지고 있으며 2009년 등장한 가상화폐 비트코인(Bitcoin)은 화폐 금융역사상 독특한 유형의 민간화폐로 인식되면서 시공간을 초월하여 사용범위가 확대되었습니다.

이러한 가상화폐는 분산원장 기술 (Distributed Ledger) 4)을 이용하여 개발된 새로운 유형의 지급수단으로 디지털화폐(digital 또는 암호화폐 라고도 함 currency) (cryptocurrency) - 가상화폐의 가치는 전자적 형태로 저장이 되고 있으며 중앙은행 ・ 금융회사 ・ 전자금융업자 등의 공인기관이 발행하지 않는것이 특징입니다.

비트코인 이외에도 이더리움 (Ethereum), 라이트코인(Litecoin), 리플(Ripple)등 유사한 방식의 가상화폐가 전세계적으로 개발되어 유통되고 있습니다.


암호화폐의 특성

가상화폐는 전통적인 통화와는 달리 발행기관이 없으며 최초의 화폐 발행주체가 사전에 만들어 놓은 알고리즘에 따라 발행 량과 발행규칙이 고정되어 있습니다. 기존화폐는 중앙집중형 시스템을 통해 관리되는 반면 가상화폐는 분산원장 기술을 이용하여 제3기관(Trusted Third Party, TTP) 이 존재하지 않은 대신 거래원장을 P2P(Peer-to-Peer) 네트워크에 분산하여 저장하고 모든 참여자가 공동으로 기록 및 승인을 수행합니다.

전통적인 전자화폐는 법정화폐와 교환할 때 절대적인 교환비율로 가격이 고정되는 반면 가상화폐는 수요와 공급에 따라 가격이 변동됩니다. 또한 가상화폐는 발행에 금융위원회의 허가가 필요한 전자화폐 와는 달리 별도의 등록 승인 절차 없이 자유롭게 발행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채굴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등의 암호화폐는 탈중앙화된 시스템에서 트랜잭션(Transaction)을 처리하고 블록체인을 구성하는 블록(Block)을 생성하기 위하여 마이너 노드는 채굴(Mining)이라고 하는 작업을 수행합니다. 채굴 작업은 문제로 주어진 해시 값을 만족하는 정답값(Nonce)을 찾아내는 과정입니다.

주어진 시간 내에 생성 가능한 블록의 개수를 제어하기 위해 문제로 제시되는 해시의 난이도는 자동으로 조절됩니다. 난이도는 문제를 풀기위해 필요로 하는 연산량에 따라 결정됩니다. 이렇게 채굴 과정을 거쳐서 블록이 생성되고 블록들이 해시 값으로 연결되어 블록체인이 만들어 집니다. 암호화폐는 이러한 블록체인 시스템 기반으로 동작하며, 채굴자들에게는 블록을 생성시 일정 암호화폐가 보상으로 지급됩니다.


비트코인

사토시 나카모토(Satoshi Nakamoto)는 2008년 10월 31일 ‘Bitcoin : A Peer-to-Peer Electronic Cash System’ 이라는 보고서를 통하여 금융기관의 개입 없이 개인간 직접 자금을 주고받을 수 있는 가상화폐 개념을 제안하고 2009년 1월에 비트코인 클라이언트 프로그램을 오픈소스 형태로 라이선스를 적용시켜 배포하였습니다. 비트코인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하여 중앙의 권위와 제 3기관의 보증 없이 신뢰할 수 있는 가치를 전송하는데 성공함으로서 시스템적 신뢰성을 높였습니다.

비트코인 공식사이트에서 자신의 운용체계에 맞는 비트코 (OS) ‘ 인 지갑 프로그램을 내려 받아 실행하면 은행 계좌와 유사한 ’ 비트코인 고유계정이 생성되어 거래를 할 수있습니다. 비트코인 거래는 공개키 암호화 방식을 비롯하여 디지털 서명등을 통하여 비트코인 전자지갑 소비자 간 매매하는 방식으로 거래가 이루어집니다. 비트코인을 거래하기 위해서는 각자 주소 역할을 하는 공개키(Public key) 와 거래를 위해 필요한 자신의 암호인 개인키(Private key)를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비트코인을 이전하는 자는 상대방의 공개키 또는 자신의 개인 키로 암호화하고 이를 수령하는 사람은 자신의 개인키 또는 이전하는 자의 공개키를 가지고 수신한 정보를 해독하면 비트 코인 거래가 성립됩니다.


이더리움

2013년 비탈릭 부테린이 확장된 분산 어플리케이션(Distributed Applications, Dapps)제작을 위한 목적으로 이더리움(Ethereum)을 고안했습니다. 비트코인이 공개장부 방식을 통해서 지불 및 송금에 특화된 데 반해 이더리움은 그 대상을 모든 자산으로 확대하고 있으며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모든 자산의 거래가 가능한 스마트 계약(Smart Contract) 기능을 구현하기 위한 분산 온라인 플랫폼으로 개발되었습니다.

비트코인의 경우 블록에 거래정보를 기록하는데 10분 정도가 소요되는데 이더리움은 블록의 생성주기를 크게 줄여 10 초 수준으로 단축시켰습니다. 이더리움은 보다 복잡한 거래의 내용을 담기 위해서 외부계좌 와 계약계좌 (Externally Owned Accounts) (Contract Accounts) 2종류의 계좌를 사용합니다. 외부계좌는 메시지를 주고받기 위한 것으로 주인의 개인키에 의해 통제되며 계약계좌는 메시지를 읽고 저장하고 계약서를 만들고 계약을 집행합니다. 거래와 계약은 네트워크에 속한 컴퓨터의 소프트웨어에 의해 자동 실행되며 이것을 이더리움 가상기계(Etheruem Virtual Machine, EVM)라고 합니다.
이외에 1500여종의 암호화폐가 존재합니다.


암호화폐의 장단점

암호화폐는 블록체인의 기술적 특징으로 인하여 여러가지 장점과 단점이 있습니다.

장점 단점
  •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어떤 금액이라도 보내고 받는 것이 가능합니다.
  • 고객의 개인정보를 포함하고 있지 않으며 요구 하지도 않으므로 익명의 거래가 가능합니다.
  • 비트코인 사용자들은 자신의 거래를 통제할 수 있기 때문에 원치 않은 금액에 대하여 지불을 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화폐 공급 및 거래에 관련된 모든 정보는 공공장부 블록체인에 기록되어 누구나 손쉽게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 어떤 단체나 개인도 코인 프로토콜을 통제하거나 조작할 수 없습니다.
  • 낮은 거래 처리 속도로 인하여 사용할 수 있는 곳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 높은 거래 요금으로 인하여 적은 금액의 거래에는 사용에 한계가 있습니다.